카카오택시 사용법 자세한 정보

두피 열 내리는법 TOP5 가지 생활습관에서 찾으세요

두피 열 내리는법에 대해서 정리합니다. 예전에는 탈모라고 하면 나이가있는 50~60대 분들에게만 발생되었지만, 요즘은 예전과 다르게 남녀 불문하고 20~30대 젊은 층에도 탈모가 많다보니 탈모 제품이나 탈모 시술등에 관심을 많이 갖게 되는데요. 일단 탈모가 시작되면 자신의 두피 열이 많은건 아닌지 부터 체크를 해보세요.

그리고 난 후 생활습관에서 두피열 내리는법 5가지를 따라해보시길 바랍니다.

두피 열 내리는법 TOP5 가지 생활습관에서 찾으세요

두피 열 내리는법 5가지

두피 열 내리는법으로는 무엇보다 잘못된 생활습관 개선에서 부터 생각해봐야 합니다. 원인이 되는 식습관, 음주, 수면패턴 등을 조절해 두피열을 발생시키는 요소를 찾아서 먼저 차단 해주는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을 합니다.

1. 두피 열 내리는법 식습관

식습관의 경우에는 단백질 위주의 식사를 선호하는것이 좋습니다. 단백질이 많은 음식에는 육류, 생선, 우유, 계란 등 동물선 단백질도 있지만, 이것 보다는 콩, 현미 등 식물성 단백질 위주의 식사를 추천드립니다.

그 이유는 콜레스테롤과 결합된 동물성 단백질은 혈액 순환을 저하해 두피열 증상을 촉진 시킬수 있기 때문입니다.

2. 두피 열 내리는법 운동

꾸준한 운동과 반식욕을 통해서 혈액순환을 활발하게 만들어 주신 체온을 올려서 열이 머리이 집중되는것을 막아주는 것도 탈모 개선에 많은 도움이 된다고 합니다.

이외에도 셀프 두피 마사지 또는 두피 건강에 도움을 주는 성분의 샴푸를 사용하는것도 초기 탈모 관리에는 도움이 되지만, 이미 진행이 된 경우에는 전문가와 상담 후 개선시켜 나가는것이 가장 효율적이고 빠른 방법일수 있습니다.

3. 두피 열 내리는법 스트레스 해소

스트레스를 많이 받고 화을 많이 내게 되면 그 열이 머리로 올라가게 되서 두피의 혈액순환에 좋지 않다고 합니다. 스트레스를 받게 되면 화가나고 가슴이 답답해지게 되는데요. 이때 혈관이 좁아지면서 그로 인해 혈관이 좁아져서 머리에 산소 공급이 줄어들어 두피에 열이 날수 밖에 없다고 하는데요.

이것을 오래 방치하게 되면 심장질환 고혈압으로 나타날수도 있다고 합니다.

그렇기때문에 운동이나 반신욕을 통해서 땀을 배출해서 스트레스가 풀릴수 있는 가벼운 산책을 하거나, 여행도 좋고 평소 좋아하는 음악이나 취미생활을 하는것도 좋습니다.

4. 두피 열 내리는법 자외선 차단하기

피부에도 좋지않은 자외선은 두피에도 좋지 않은 영향을 줍니다. 두피열을 내리기 위해서 평소에는 모자쓰게 되면 오히려 통풍이 안돼기 때문에 두피에 좋지 않을수 있지만, 자외선이 강한 날에는 조금은 넉넉한 모자를 착용하거나 양산을 써서 자외선을 피하시는것이 좋습니다.

5. 두피 열 내리는법 충분한 수면

충분한 수면을 취하게 되면 두피열을 내리는 것 뿐만 아니라 건강에도 좋습니다. 평소에 불면증이나, 과도한 업무로 인해서 잠을 충분히 잘수 없는 상황이라면 주말이나 잠을 충분히 잘수있는 시간에 몰아서 자는것도 좋습니다. 이렇게라도 피로를 풀어주셔야 합니다.

탈모의 원인

탈모의 원인은 과식, 스트레스, 과음, 과로 등이 손꼽히고 있습니다. 이같은 부적절한 생활 패턴이 과도한 체열을 발생시키면서 두피열 증상으로 이어지고 그로 인해 탈모를 유발시키게 된다고 합니다.

여성과 남성에 따라 탈모의 유형 및 원인이 달라질수 있는데, 특히 남성에게는 이마가 M자로 드러나는 M자 탈모 현상이 적지 않게 나타나고 있는데요. M자 탈모는 유전적인 원인과 남성호르몬인 테스토스테론이 원인이 될수 있다고 합니다.

초기에는 이마 가운데를 중심으로 M자를 그리고 양쪽 머리가 빠지면서 나중에는 뒷머리 부분만 남게 되는데요. 이런 M자 탈모 현상 역시 두피열을 내림으로써 예방이나 개선이 가능하다고 합니다.

이번 글에서는 두피열 내리는법에 대해서 정리를 했습니다. 꼭 두피열을 내리는 제품을 써야만 하는 것이 아니기 때문에 생활습관만 조금 개선해보면 충분히 두피열을 내릴수 있다고 생각을 합니다. 다만, 탈모의 진행이 많이 된 경우에는 전문의의 상담을 받는것이 가장 현명합니다.

Leave a Comment